9개 건설관련 단체, '사회간접자본 예산 증액' 연명 호소문 국회에 제출

2017-11-15 15:16:21

건설단체들이 사회간접자본(SOC) 예산 증액을 요구하는 연명 호소문을 15일 국회 예산결산위원회에 제출했다



이날 연명에는 대한건설협회, 대한전문건설협회, 한국주택협회, 대한주택건설협회,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 대한건설기계협회, 한국건설기술인협회, 한국골재협회, 한국엔지니어링협회 등 9개 단체가 참여했다.

대한건설협회 관계자는 "SOC 투자가 국민복지, 일자리 및 국가경제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이미 전문기관의 연구결과를 통해서도 나타난 바 있으며, SOC 투자야 말로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정부의 소득주도 경제성장을 달성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 수단"이라고 밝혔다.

이에앞서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SOC 투자 1조원 감소시 일자리는 1만4000여개 감소하고 경제성장률은 0.06%포인트 하락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한편,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예산소위)는 14일부터 본격적인 2018년도 예산안 세부심사에 착수했다.

예산소위는 각 상임위에서 의결된 부처별 예산안 심사를 통해 본회의에 상정할 2018년도 예산안에 대해 최종 확정하게 된다.

특히, 이번 예산안 심사에서는 삭감된 내년도 SOC 예산이 증액될 지가 주요 쟁점이다. 내년도 SOC 예산은 국토부가 18조7000억원으로 기재부에 제출했으나, 기재부에서 이를 추가적으로 삭감한 17조7000억원으로 편성, 국회에 제출한 바 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 소비자고발하러 가기

많이 본 뉴스

★화보

모바일웹 연재작품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