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현장] '데뷔' 더보이즈 "'프듀' 주학년 팀? 12인 전원 센터 되겠다" (종합)

2017-12-06 16:25:17

더보이즈(THE BOYZ)가 6일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데뷔엘범 'THE FIRST' 발매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경희대=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17.12.06/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전원 센터 그룹'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어요."(더보이즈)

거창한 목표 같지만, 각자의 매력이 또렷한 팀이 되고 싶다는 이야기였다. 현재는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으로 이미 탄탄한 팬덤을 보유한 멤버 주학년이 주축인데, 그렇다고 '원맨팀'은 아니다. 구성 멤버들의 구성이 꽤나 알찬데다가 비주얼은 물론 수준급의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어 목표 달성이 어려워 보이지는 않는다.

더보이즈가 화려하게 데뷔했다.

이들은 6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미니 1집 앨범 '더 퍼스트(THE FIRST)' 발매 기념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그간의 근황과 앨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로엔 레이블인 크래커 엔터테인먼트가 전격적으로 선보이는 12인조 신예 보이그룹 더보이즈는 주학년, 현재, 선우, 영훈, 활, 케빈, 상연, 주연, 뉴, 큐, 제이콥, 에릭 등으로 구성됐다. 아이돌의 기본조건인 실력과 비주얼, 매력을 두루 겸비한 '전원 센터' 그룹인 더보이즈는 일찍부터 아이돌 팬덤의 뜨거운 입소문을 탄데 이어 데뷔 공식 발표 이후 국내외 K팝 팬들의 사이에서도 차세대 '슈퍼 루키'로 주목받고 있는 상황이다.

더보이즈는 "오늘 데뷔를 꿈꾸면서 데뷔 준비하고 연습했다. 드디어 오늘이 됐지만, 아직도 실감이 안 난다. 그러면서도 긴장이 많이 된다. 여러분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단 하나의 소년이 되겠다"면서 포부와 팀 이름을 전했다. 멤버 상연은 "첫 데뷔곡과 무대를 보여드리게 돼 긴장되고 떨린다"고 밝혔고 케빈은 "준비한 모습들을 최선을 다해 잘 보여드리겠다"고 데뷔를 앞둔 각오를 밝혔다.



다른 그룹과의 차별점은 뭘까. 이 질문에 큐는 "12명의 매력이 다르다는 점, 그럼에도 다 같이 모였다는 점이 매력이다. 그게 잘 나타날 수 있는 게 춤과 퍼포먼스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주연은 "전원 센터 그룹이 목표다. 센터라고 하면 노래, 춤, 연기, 끼, 모든 것이 완벽해야하기 때문에 그렇게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학년 역시 "전원 센터 그룹이 되기위해 늘 노력하고 성장해 나가도록 노력했다"고 포부를 밝혔다.

첫 앨범에는 열두 소년 더보이즈의 에너지와 화려한 시작이 다채롭게 담겼다. 작곡가 윤종성, 히트 프로듀싱팀 줌바스(Joombas) 뮤직 그룹 작곡가 $un과 Bekuh BOOM 등을 비롯해 인기 아티스트 프라이머리 등 화려한 제작진이 투입, '파워신인' 더보이즈를 향한 열띤 지원사격을 펼친다.

타이틀 곡 '소년(Boy)'은 신인다운 풋풋함과 패기로 가득찬 중독성 있는 댄스 넘버다. '단 한 순간의 꿈이 아닌 걸 / 난 이렇게 네 앞에 서 있는 걸' 이라는 가사처럼 '너만의 소년이 되겠다'고 자신있게 전하는 더보이즈의 당찬 포부와 메시지가 담긴 곡으로 매력을 더한다.

멤버들은 "이번 안무에는 뫼비우스의 띠가 나온다. 우리 12명의 마음이 연결돼 있다"며 "또 다른 안무는 이름이 소년 군무"라면서 직접 춤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번 쇼케이스에서 주목 받은 멤버는 역시 주학년이었다. 그는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가장 먼저 이름을 알렸으며, 이에 더보이즈 대표 멤버로 불리고 있다. 멤버 상현은 "주학년이 '프듀2'에 나와 많은 것을 이루고 다시 더보이즈에 합류했다. 다른 멤버들을 알리는 것도 숙제다. 더 열심히 활동해서 매력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선우는 데뷔 전부터 인지도를 모은 것에 대해 "우리 팀이 오늘 데뷔를 했다. 큰 미래를 보기 보다는 하루하루 달라지는 성장하는 그룹이 되자고 생각하고 있다. 그러면 우리도 선배님들처럼 성장할 수 있을 것 같다. 데뷔 전부터 팬분들이 많은 사랑을 주고 계신데, 미디어에 많이 노출이 되면서 관심을 주신 것 같다. 12명 모두 각각 다른 멤버들도 보고 팬분들이 빠져들지 않았나 싶다.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한편 더보이즈의 첫 번째 미니앨범 '더 퍼스트'는 6일 오후 각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joonaman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