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2천만원도 돌파…11일만에 두배로 '껑충'

2017-12-08 09:49:43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연일 초강세를 보이며 2천만원도 돌파했다.
8일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께 1비트코인당 가격이 2천만원을 돌파했다.
이날 오전 9시 11분 현재 비트코인은 2천395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지난달 26일 오후 3시 10분께 1천만원을 돌파한 데 이어 11일 만에 2배로 급등했다.
비트코인은 전 세계적으로 급등 양상을 보이고 있다. 가상화폐 전문 사이트 코인마켓갭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지난달 30일 1만246달러에서 지난 7일 1만7천847달러로 일주일 만에 74%나 뛰었다.





빗썸은 비트코인을 파생상품으로 활용하려는 움직임이 이어짐에 따라 다시 가치가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미국에서는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와 시카고선물거래소(CME)가 오는 10일과 18일 잇달아 비트코인 선물 거래를 개시할 예정이다.
비트코인을 공식 결제 수단으로 인정한 일본에서는 도쿄금융거래소가 비트코인의 선물 거래를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빗썸 관계자는 "올해가 암호화폐 시장이 금융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한 첫해"라며 "비트코인의 경우 수요가 꾸준하고 해외 주요 파생상품거래소의 선물거래까지 활성화되면 시장은 더욱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pseudojm@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화보

모바일웹 연재작품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