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새 비디오판독센터 운영업체 공개 모집

2018-01-12 11:09:38

KBO가 2018시즌을 앞두고 새롭게 단장한 비디오 판독센터의 운영 대행을 맡을 업체를 찾고 있다.



KBO는 12일 공개 입찰을 통해 올시즌 비디오 판독센터를 운영할 업체를 선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KBO는 지난해부터 비디오 판독센터를 설치해 운영했는데 올해를 앞두고서는 서울 도곡동 야구회관으로 장소를 옮기고 규모도 본격적으로 키웠다. 때문에 이를 운영할 새 업체가 필요하다.

이번 입찰에 참가할 수 있는 대상은 2017년 국내외 스포츠 중계 제작사 또는 스포츠 중계 방송사에 국한된다. 이어 조달청이 운영하는 나라장터에서 제한 경쟁 입찰 방식으로 진행된다. 입찰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나라장터에서 제안요청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18일 오후 5시까지 KBO를 방문해 필요 서류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서류 심사 결과는 22일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나라장터의 공개 입찰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