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북한에 15일 평창올림픽 참가 실무회담 개최 제의

2018-01-12 20:04:14

첫 남북 고위급회담에서 남북측 대표가 악수하는 모습. ⓒAFPBBNews = News1

우리 정부가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열자고 북측에 12일 제의했다. 우리 측 수석대표 천해성 통일부 차관을 대표로 한 3명의 대표단을 파견하겠다고 통지했다.



남북은 지난 9일 첫 고위급 회담에서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합의했다. 북측의 선수단 및 대표단, 응원단, 참관단, 태권도시범담, 기자단 등을 파견하는데 합의했다. 남북은 3개항의 공동 보도문을 발표했다. 그리고 후속 실무 회담을 열기로 했다.

북측이 우리의 제안을 받아들인다면 고위급 회담 개최 6일 만에 실무회담이 열리게 된다.

오는 20일(현지시각) 스위스 로잔에서 남북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만나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대한 논의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노주환 기자 nog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