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이동준 “연예계 싸움 1위 나, 2·3위 김동현·마동석”

2018-02-08 10:04:00



전 태권도 선수이자 영화배우인 이동준이 '전설의 주먹'을 자랑했다.



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전설의 주먹구구 특집 해치지 않아요'편으로 꾸며져 이동준, 임태경, 윤형빈, 김호영이 출연했다.

이날 이동준은 자신이 연예계 남자 싸움 탑3라며 '주먹 허세'를 부렸다. 그는 태권도 세계 선수권 대회 금메달 3관왕의 주인공이다.

이동준은 자신의 뒤를 이어 2위로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3위로 배우 마동석을 꼽았다. 이동준은 "내 발차기 한 번이면 동석이든 북석이든 서석이든 간다"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또한 이동준은 "김보성에게 연락이 온 적이 있다. 순위에 자신을 넣어 달라고 하더라"고 폭로했다.

이에 이동준이 "무슨 전적이 있냐"고 물으니 "7명과 싸워서 이겼다고 했다"며 김보성의 로비(?)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그럼에도 김보성은 톱3 순위권 밖이어서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조선닷컴>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