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돈스파이크X차오루, 좌충우돌 '백종원 사단' 합류

2018-02-14 09:13:41



먹방계의 '신흥강자' 돈스파이크와 자칭 '백종원 수제자' 차오루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두 번째 '백종원 사단'으로 합류한다.



두 사람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 제작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서로의 얼굴과 직업을 몰라 '셀프 자기소개'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급기야 차오루는 "돈스파이크가 요리사인 줄 알았다"며 포털 사이트에 이름을 검색하기도 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식당 운영에 있어서는 의욕을 드러냈다. 첫 만남부터 필동 인근 식당을 돌아다니며 메뉴 구상에 돌입했고, 특히 돈스파이크는 본인이 직접 다양한 요리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제작진에게 의견을 구했다. "추운 날씨지만, 이왕 하는 거 제 식당 앞에 줄을 세워보고 싶다"는 호기로운 도전장을 내밀었는데 그 첫 과정을 16일(금)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이날 방송에서는 충무로 필스트리트 골목상권의 첫 이야기도 그려진다. "점심 장사 30분이 곧 하루 매출"이라는 필스트리트의 상황에 백종원은 "여기가 이대보다 더 어렵다"며 난감해했고, 생각보다 센 골목 사장님들의 고집에 당황하기도 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충무로 필스트리트 편 첫 번째 이야기는 16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