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지, 19일 모친상 ‘깊은 슬픔’ “김국진과 결혼 앞두고 있었는데..”

2018-02-20 09:27:40

사진=SBS 불타는청춘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오는 5월 개그맨 김국진과 결혼을 앞두고 있는 가수 강수지가 모친상을 당했다.



강수지의 어머니 전순애씨는 지난 19일 노환으로 타계했다. 향년 82세.

고인의 빈소는 22일 서울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다. 발인은 24일 예정.

강수지의 어머니는 평소 딸의 재혼을 꼭 보고 싶다는 마음을 비춰왔던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5월 결혼식은 강수지의 어머니가 정해준 것이라고 알려져 안타까움을 안기고 있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