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김승대, 포항 팀통산 최소경기 20-20클럽 가입

2018-03-12 13:59:57



K리그1 포항 공격수 김승대가 팀 통산 최소 20-20클럽(20득점-20도움) 가입을 달성했다.



김승대는 11일 광양축구전용구장서 펼쳐진 전남과의 2018년 KEB하나은행 K리그1 2라운드에서 후반 35분 제테르손의 득점을 도우면서 프로통산 20번째 도움을 기록했다. 이날 도움으로 김승대는 지난 2013년 K리그에 데뷔한 지 98번째 경기 만에 20-20클럽에 가입하게 됐다. 팀 통산 8번째 경사이자 최소 경기 만에 이뤄낸 성과다.

김승대는 2013년 K리그에 데뷔하여 21경기 출장, 3득점-6도움을 기록하며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이듬 해 30경기 출장, 10득점-8도움으로 '커리어 하이'를 기록하며 2014시즌 영 플레이어상을 수상하였고, 2015시즌에도 34경기 출장, 8득점-4도움으로 맹활약하였다. 이후 2016년 중국 슈퍼리그로 진출하며 1시즌 반의 K리그 공백기를 가진 김승대는 2017시즌 하반기 팀에 복귀 이후 13경기만에 5개의 공격포인트를 추가한데 이어 올 시즌 1도움을 추가하면서 기록 달성에 성공했다. 김승대는 대구와의 개막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한 바 있다.

김승대는 오는 31일 울산 현대와의 '동해안 더비'에서 프로통산 100경기 출전 기록에 도전한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