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15층서 20대 여성 투신 소동…1시간만에 구조

2018-03-13 07:37:55

[청주 서부소방서 제공 = 연합뉴스]

청주 한 아파트 15층에서 투신소동을 벌이던 20대 여성이 119구조대에 구조됐다.





13일 청주 서부소방서와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께 흥덕구 한 아파트 15층 베란다에서 A(23)씨가 뛰어내리겠다며 소동을 벌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관 12명은 아파트 아래 에어매트를 설치하고 경찰과 함께 A씨를 만류했다.

119구조대는 아파트 출입문을 열고 들어가 베란다에 매달려 있던 A씨를 약 1시간 만에 무사히 구조했다.

술에 취한 상태였던 A씨는 경찰에서 "전 남자친구와 다툰 후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logos@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