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남이가' 전현무 "♥한혜진 보조개 예뻐…빠지고 싶다"

2018-03-13 11:03:07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우리가 남이가' 전현무가 연인 한혜진을 향한 애정을 거침없이 표현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N '우리가 남이가'에서는 전현무의 깜짝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출연진들은 최근 한혜진과 열애를 인정한 전현무에게 폭풍 질문을 했다. 전현무는 고백을 어떻게 했냐는 질문에 "고백이랄 것도 없이 자연스러웠다"고 답했다. 또 집에서 데이트를 자주하는 거 같은데 한혜진이 음식도 해주냐고 묻자 "앱으로 배달 음식 시켜 먹는다"고 재치있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전현무는 한혜진의 어디가 가장 예쁘냐는 질문에 "보조개가 제일 예쁘다. 웃을 때 보조개가 움푹 패인다. 보조개에 풍덩 빠지고 싶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전현무는 한혜진이 첫사랑이냐는 짓궂은 질문에 "올해 첫사랑이다. 무술년 첫사랑"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