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코 실바, 위기의 사우스햄턴 새 감독 물망

2018-03-13 09:36:28

ⓒAFPBBNews = News1

마르코 실바 전 왓포드 감독이 사우스햄턴 새 사령탑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사우스햄턴은 13일(이하 한국시각) 마우리시오 페예그리노 감독 경질 소식을 발표했다. 구단은 '새 감독을 최대한 빨리 선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사우스햄턴 지휘봉을 잡았던 페예그리노 감독은 홈 8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하는 등, 구단 역사상 최악의 성적을 내고 있다. 순위도 17위. 강등권과 종이 한 장 차이다.

페예그리노 감독과 작별을 택한 사우스햄턴. 차기 사령탑으로 실바 전 왓포드 감독을 고려하고 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미러는 '사우스햄턴은 페예그리노 감독 경질 발표 전 새 감독 물색을 해왔다'며 '실바 감독이 유력한 후임자'라고 전했다.

실바 감독은 2003년 포르투갈의 SC살게이로스를 통해 감독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포르투갈에서 지도자 생활을 이어오던 그는 2015~2016시즌 그리스 명문 올림피아코스 지휘봉을 잡았다. 명성을 쌓은 뒤 2017년 1월 헐시티 사령탑에 앉으며 잉글랜드 무대에 진출했다. 이후 2017년 5월 왓포드 감독으로 선임됐지만, 선수 이용 및 계약 문제로 구단과 갈등을 빚으며 약 7개월만에 경질됐다.

한편 사우스햄턴은 오는 18일 위건과의 2017~2018시즌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8강전 전까진 감독 선임을 완료할 계획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정택 기자 lim1s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