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고은 남편 얼굴 보니..'4살 연하-연예인 뺨치는 훈남'

2018-04-17 12:47:43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한고은의 4살 연하 남편이 화제다.



16일 방송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게스트로 한고은이 출연해 결혼 3년차 달달한 신혼 일상을 밝혔다.

한고은은 "남편이 4살 연하 홈쇼핑 MD"라며 "외국에서는 피로연의 시작을 신랑-신부의 댄스로 한다. 그걸 정말 하고 싶어서 결혼식 당시 남편과 춤을 추기 위해 3일 동안 연습했다"고 말했다.

살짝 공개된 두 사람의 댄스 동영상에서 포착된 남편의 훈훈한 외모는 보는 이의 시선을 강탈했다.

한고은은 "좋아하는 영화인 '더티댄싱' 노래에 맞춰 신랑과 춤을 췄는데 나중에 그 모습을 찍은 영상을 보니 못 봐주겠더라"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에 방송에서는 한고은과 남편의 결혼식 당시 영화 같은 모습이 공개됐다. 연예인 뺨치는 훈남 남편이 시선을 강탈했다.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소개로 남편을 만났다. 소개팅 해보라 해서 전화를 받고 메시지를 주고받았다. 그런데 이런 사람을 처음 봤다. 자기가 뭘 먹었는지 사진을 찍어서 보내는 등 자기 일상을 조근조근 보내줬다. 거기에 마음이 열려서 만나게 됐다"고 회상했다. 결혼 프러포즈도 갑작스러웠다. 한고은은 "사람이 사람을 좋아하는데 속도가 중요한 것 같지 않더라. 어느 날 술을 마셨는데 집에 와서 맥주 한 잔을 더 하자 해서 먹었는데 뻗었다"며 "다음날 아침에 일어나서 '밥 먹자'고 했는데 뜬금없이 남편이 '결혼할래?'라고 하더라. 그래서 바로 승낙했다"고 말해 모닝 프러포즈를 공개했다.

한고은의 꿀뚝뚝 남편 사랑은 방송 직후부터 화제를 모으며 포털 실검을 장악하고 있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