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기 딸 이연지, 폭풍성장 근황…문신에 父 동공지진

2018-04-17 07:35:35



배우 이광기가 딸 이연지의 폭풍 성장한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5일 방송된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에서는 이광기 부녀가 출연해 반가운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서울 신촌에서 이연지는 신촌의 술집에서 한체대 태권도부 학생들과 '과팅'을 했다. 신나게 노는 딸의 모습에 아빠 이광기는 "어!!"하며 놀라는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20살 풋풋한 청년으로 자라난 이연지의 모습에 신현준은 "딸이 너무 예쁘다. 아빠를 안 닮아서"라고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또 이광기는 이연지가 친구와 함께 문신을 하러 가자 "아니야, 아니야. 그냥 호기심일거야"라며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으나 이날 이연지가 하러 간 것은 다행히 눈썹문신이었다. 이를 안 이광기는 또 다시 안도의 숨을 내쉬었고 친구가 먼저 하는 모습을 본 이연지는 눈썹문신을 포기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