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정인선♥이이경, 1년째 열애중…'와이키키' 커플 탄생

2018-04-17 14:04:45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문지연 기자] 배우 정인선과 이이경이 열애 중이다.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정인선과 이이경이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지난해 지인의 소개로 만나 좋은 감정을 갖게 됐고,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그러나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동반 출연하게 되면서 드라마에 피해가 갈까 우려해 연인관계임을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았다. 드라마 준비 및 촬영 기간에는 드라마와 캐릭터에만 온전히 집중하며 따로 데이트도 하지 않은 탓에 최측근을 제외하고는 이들이 커플이라는 것을 몰랐다는 후문이다.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영화감독을 꿈꾸는 불운의 아이콘 강동구(김정현), 똘기 충만 생계형 배우 이준기(이이경), 반백수 프리랜서 작가 봉두식(손승원)이 망할 위기에 처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서 펼치는 청춘 드라마를 다룬 작품이다. 정인선은 허당기 가득한 사랑스러운 한윤아 캐릭터로, 이이경은 엽기 발랄한 이준기 캐릭터로 열연을 펼친 바 있다.

1991년 생인 정인선은 1996년 SBS 드라마 '당신'으로 데뷔, '매직키드 마수리'와 영화 '살인의 추억'으로 얼굴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대장금' '빠스껫볼' '맨몸의 소방관' '써클:이어진 두 세계', 영화 '한공주' 등에 출연하며 연기 내공을 쌓았다.

1989년 생인 이이경은 2012년 영화 '백야'로 데뷔, '학교 2013' '너희들은 포위됐다' '태양의 후예' '고백부부' 등으로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한 바 있다.

silk781220@sportschosun.com, lunamoon@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