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쌘돌이' 이용규 대기록도전. 4년연속 두자릿 수 도루 '-2'

2018-05-21 11:05:21

◇한화 이글스 이용규.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8.04.10/

이번 주 한화 이글스 이용규가 대기록에 도전한다. 프로야구 역대 4번째 14년 연속 10도루다.



이용규는 21일 현재 8도루를 기록 중이다. 이용규가 도루 2개를 추가하면 2015년 박용택(LG 트윈스)에 이후 3년만에 KBO리그 통산 4번째로 14년 연속 10도루를 완성하게 된다.

최다 연속 10도루는 전준호(전 우리 히어로즈)가 1991년부터 2008년까지 기록한 18시즌이 최고 기록이다. 정수근(롯데 자이언츠)이 1995년부터 2008년, 박용택이 2002년부터 2015년까지 14시즌 연속으로 달성한 바 있다.

2004년 LG에 입단한 이용규는 데뷔 첫 해에는 1개의 도루에 그쳤지만 이듬해인 2005년 31도루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꾸준히 두 자릿수 도루를 달성해 왔다.

KIA 타이거즈 소속이었던 2012년에는 44도루를 기록하며 본인 최고 기록을 세웠다. 당시 KBO 도루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현재 개인 통산 324도루를 기록하고 있는 이용규는 KBO 리그 통산 도루 10위, 현역 선수 중에서는 이대형(KT), 김주찬(KIA), 정근우(한화), 이종욱(NC)에 이어 5위에 올라 있다. 박재호 기자 jh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