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주권, 3⅓이닝 4실점 조기강판

2018-05-27 15:09:04

사진제공=KT 위즈

KT 위즈 주권이 4회도 마치지 못하고 조기강판됐다.



주권은 2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3⅓이닝 8안타 2볼넷 1사구 1탈삼진 4실점하고 교체됐다.

주 권은 1회부터 실점했다. 선두타자 이형종에 볼넷, 정주현에 몸에 맞는 볼을 내준 주 권은 박용택에게 적시타를 맞아 첫 실점을 했다. 김현수에게도 좌전 안타를 내줘 무사 만루의 위기에 놓은 주 권은 채은성을 삼진 처리하면서 한숨 돌렸다. 하지만 이천웅에게 다시 볼넷을 허용하며 밀어내기로 실점을 추가했다. 양석환에게는 병살타를 유도해 이닝을 마쳤다. 0-2.

2, 3회 안정을 찾았던 주 권은 4회 다시 실점했다. 1사 후 양석환 유강남 백승현에게 연속 안타를 맞고 1실점한 주 권은 1,2루 상황에서 이형종에게 적시타를 허용해 4점째를 내줬다.

이어 1사 2,3루 상황에서 마운드를 류희운에게 넘겼다.

수원=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