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vs레전드" 박지성X차범근 모스크바서 깜짝 만남

2018-06-14 16:24:47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두 명의 축구 레전드가 러시아에서 조우했다.



배성재 SBS 아나운서는 14일 인스타그램에 "모스크바에서 다시 만난 한국 축구 쌍웅"이라며 "전현직 스브스 해설자"라고 적었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축구영웅 박지성과 차범근이 악수하고 어깨동무하며 환하게 인사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배성재 아나운서는 "차 감독님은 서울에서 스브스 중계진 출정식도 열어주시고, 모스크바에 FIFA 레전드로 초청되셔서 박지성 위원 맛있는 밥도 사주심"이라며 "격려왕"이라고 해시태그를 달았다.

배성재와 박지성은 SBS 월드컵 캐스터와 해설위원으로 첫 호흡을 맞춘다.

한편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은 이날 밤 11시 30분(한국시간) 모스크바 루즈니키 경기장에서 열린다. 지상파 3사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대한민국은 18일 스웨덴과 조별 예선 첫 경기를 치른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