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월드컵' 안정환X박지성, 러시아 깜짝 만남…"후배들 잘해주길"

2018-06-14 19:03:24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MBC 러시아 월드컵 공식 SNS 채널이 안정환 해설위원과 박지성 해설위원의 러시아 만남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안정환 해설위원이 이제 갓 해설에 입문한 후배 박지성 해설위원을 다독이며 격려하는 모습을 보여, 이들의 만남이 마치 2002년 월드컵 당시를 연상케 해 눈길을 끈다. 특히, 안정환은 박지성을 뒤로 숨기며 카메라를 향해 "에이~ 비싼 몸인데, 찍으면 안돼."라며 재치 있게 반응, 짧은 영상에서도 그의 입담이 빛나며 앞으로 그가 선보일 해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뿐만 아니라,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을 앞두고 안정환 해설위원이 대표팀 후배들에게 전하는 응원 메시지도 공개했다. 안정환 해설위원은 "대표팀의 상황이 별로 좋지 않은데, 단단히 각오했으면 좋겠다."며 "힘든 과정을 통해 월드컵에 왔으니 대표팀이 꼭 좋은 성적으로 대한민국 축구를 세계에 알릴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응원했다.

이에 더해 "후배님들이 정말 잘해줬으면 좋겠다. 한국 축구를 다시 한번 일으켜달라."며 당부를 덧붙이는 한편 "언제나 응원하고 사랑합니다."라며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MBC는 안정환-김정근-서형욱 트로이카 중계진 라인을 완성하는가 하면, 인기 축구 BJ 감스트와 함께 온라인 축구팬까지 공략에 나서 파격적인 시도를 통해 차별화된 중계로 신선함을 전할 예정이다. 또한, MBC는 경기 전 미리 만나는 프리뷰쇼 '미러볼'과 경기 후 하이라이트를 전하는 '볼터치'를 통해 더욱 생생하고 깊이 있게 시청자에게 다가갈 것으로 기대된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