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모친, 사기 혐의로 구속…'3년간 4억원' 갚지않아

2018-06-14 18:49:43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가수 장윤정의 모친 육모(62)씨가 사기혐의로 구속됐다.



강원 원주경찰서는 14일 사기 혐의로 육모(62)씨를 구속했다. 지인에게서 빌린 4억여원의 돈을 갚지 않은 혐의다.

이에 따르면 육씨는 지난 2015년부터 2017년에 걸쳐 지인 A씨로부터 총 4억1500만원을 빌렸지만, 아직 갚지 않았다.

이에 A씨는 지난해 말 육씨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고, 경찰은 육씨의 체포 영장을 발부받아 지난 12일 육씨를 체포했다.

경찰은 육씨의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