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톡쇼’ “배현진, 부모님 재산까지 합쳐도 3,391만” 이유가?

2018-06-16 10:30:07



최근 6.13 국회의원 재보궐선거에서 낙선한 전 MBC 아나운서 배현진의 재산이 공개됐다.



1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배현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MC 정선희는 "배현진이 지난 13일 열린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아쉽게 낙선하긴 했지만 파격적인 도전이었던 만큼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쏠렸다. 또 출마 과정에서 공개된 재산이 화제였다"고 말했다.

이에 한 연예부 기자는 "그걸 보고 내 눈을 몇 번이나 의심했다. 부모 재산 합쳐도 3,391만 원이었기 때문이다. 내용을 얘기하자면 본인 명의의 1억 원 상당의 오피스텔은 있다. 그런데 그 금액보다도 웃도는 채무가 있었다. 은행 대출금, 전세 보증금, 자동차 리스 잔여금 등이 약 1억 8천만 원 가량 되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아예 빚만 있는 것도 아니다. 예금, 적금, 신탁 등 약 4,900만 원 정도 됐기 때문에 재산이 부모 재산을 포함해 3,391만 원이 나온 거다"라고 추가했다.

이를 들은 이기진은 "부모 재산이 더 의외였다. 아버지는 경기도 의정부시에 500만 원 정도, 어머니는 부천시에 약 4,100만 원 정도의 전세권을 보유하고 있더라. 나도 그렇고 주변에 많은 사람들이 배현진은 재벌집 딸, 장관 딸, 어마어마한 힘을 가진 정치인 딸인 줄 알았다"라고 덧붙여 말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