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러시아 월드컵만큼 뜨거운 뚱림픽 개최

2018-06-22 18:50:52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대한민국 내놓으라 하는 뚱뚱한 연예인들이 모여 올림픽을 펼쳤다.



22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을 비롯해 돈스파이크, 샘 해밍턴, 하재숙, 송영길, 킬라그램이 모여 제육대회 2탄을 진행했다.

본격적인 먹방을 펼치기 전 이들은 간단한(?) 운동 경기를 펼쳤고 동전 빨리줍기, 경보, 림보 등의 시합을 통해 MVP를 선발했다.

그러던 중 팔씨름 대회가 열렸고, 문세윤 대 킬라그램, 송영길 대 돈스파이크의 대접전으로 게임을 흥미를 더했다. 특히 유민상과 하재숙의 대결은 이날의 하이라이트 경기로 제작진조차 흥분의 도가니였다는 후문.

유민상은 더 이상 그런 이미지는 안된다며 의지를 불태웠고 하재숙도 온 몸의 체중을 팔에 실은 채 팔씨름에 나서 유민상을 당황시켰다.

한편 순금 돼지를 두고 벌인 간장 제육볶음 먹방 팁 대결도 재미를 더했다.

돈스파이크는 불쇼를 펼치며 이목을 집중시켰고, 하재숙은 대구에서 즐겨먹던 추억의 음식을 소환, 송영길은 고난이도 요리 스킬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연예계 대표 먹방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제육대회를 펼친 맛있는 녀석들은 오늘(금) 저녁 8시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sjr@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