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최동열 매니저 “백지영의 통 큰 선물…집 마련 보탬”

2018-07-10 11:42:10



최동열 매니저가 가수 백지영의 훈훈한 미담을 공개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7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가수X매니저 듀엣' 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동열은 유성은과 김태우의 '사랑비'로 무대를 꾸몄다.

특히 백지영은 최동열을 위해 아낌없는 응원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이 친구가 무대 연출도 직접했다"며 "무대에서 이렇게 조금 노래 부른적 처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최동열은 "과거에 월세로 결혼하다가 집 마련을 결심했다. 고민하다가 어렵게 돈을 빌리려고 했는데 눈물이 나더라. 그런데 (백지영이) 갚지 말고 행복하게 살라고 하더라"라고 백지영의 통 큰 선물을 언급해 분위기를 더욱 훈훈하게 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