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 매출 80억"…'해투3' 허경환, 입 떡 벌어지는 CEO '대박'

2018-07-11 08:07:05



'해피투게더3'에서 허경환이 입이 떡 벌어지는 허닭 매출을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12일 방송은 '해투동:판매왕 특집'과 박명수-박정현-샤이니-마마무가 출연하는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공연의 제왕 특집' 2부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해투동:판매왕 특집'에는 허경환-홍진영-한혜연-이국주-강혜진이 출연해 가감 없는 입담으로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투하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허경환은 허닭의 연 매출이 80억이라고 밝혀 주변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더해 그는 임원 회의까지 직접 진행한다면서 진정한 CEO 면모를 드러내기도. 이에 유재석은 "허경환의 유행어 모두 회의에 쓸 수 있을 것 같다"며 '아니 아니 아니 되오', '바로 이 맛 아닙니까' 등 유행어로 회의를 진행하는 허경환을 깨알 같이 흉내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허경환은 사업 규모에 대해 "내가 양계장을 가면 닭들이 뒷걸음질 칠 정도다"며 가슴을 가리며 도망가는 닭을 재연해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에 전현무는 "누가 들어가도 닭들은 뒷걸음질 친다"고 일갈해 웃음을 더했다는 후문. 이에 재치 있는 입담으로 전하는 허경환의 상상 초월 사업 규모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또 홍진영이 허경환을 '최악의 남자'로 꼽았다고 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홍진영은 "허경환은 좋은 사람이다. 착하고 주변 사람들을 잘 챙겨준다"며 칭찬을 나열하다가 이내 "그러나 최악의 남자다"라면서 최악의 남자로 꼽은 치명적인 이유를 밝혔다. 이에 허경환은 "가질 수 없어서 그러시지 않을까.."라며 근거 없는 자신감을 폭발 시켰다고 전해져, 홍진영-허경환의 아슬아슬한 토크 난타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해피투게더3'는 12일(목)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