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웨이중 무실점 쾌투' NC, KIA에 위닝시리즈 확정...3연승 질주

2018-07-11 21:19:52

사진제공=NC 다이노스

NC 다이노스가 마운드 호투에 힘입어 KIA 타이거즈 타선을 단 3안타로 잠재우며 3연승을 달렸다.



NC는 11일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5대1로 승리하며 위닝시리즈를 확정했다.

NC선발 왕웨이중은 6이닝 2안타 3볼넷 5탈삼진 무실점으로 역투해 시즌 6승(6패)을 따냈다. KIA 선발 헥터 노에시 역시 6⅔이닝 4안타(홈런) 1볼넷 4실점(1자책)으로 호투했지만 패전투수가 됐다.

양팀 타자들은 5회까지 이렇다할 득점 기회도 얻지 못하며 '0'의 행진을 계속했다.

침묵을 깬 것은 NC타선이었다. 6회 1사 2,3루에서 나성범이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타점을 올렸다. 7회도 NC는 점수를 추가했다. 1사 1,3루에서 대타 이원재가 내야안타를 때려 2점째를 얻었다. 이어 2사 만루의 기회까지 잡은 NC는 이상호의 2타점 2루타로 4-0을 만들었다.

8회에는 권희동이 승부에 쐐기를 박는 솔로포까지 터뜨렸다.

KIA는 9회 안치홍의 솔로포로 1점 만회했지만 더이상 득점하지 못했다.

창원=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