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신과함께2' 韓영화 최초 전세계 IMAX 개봉 확정

2018-07-12 14:16:20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판타지 액션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하 '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리얼라이즈픽쳐스 제작)이 한국영화 최초 전세계 IMAX 스크린 상영을 확정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지난해 12월 개봉한 첫 번째 시리즈 '신과함께-죄와 벌'(이하 '신과함께1', 김용화 감독)은 누구나 가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지옥의 비주얼을 스크린에 완벽하게 재현하며 많은 국내외 관객으로부터 사랑을 받았다. 한국 판타지 영화의 저변을 확대하며 최대의 볼거리를 자랑한만큼 IMAX 상영 요청 또한 거셌다.

이에 부응해 '신과함께'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 '신과함께2'가 IMAX 상영을 확정했다. IMAX의 대형 스크린과 선명한 이미지, 그리고 풍부한 사운드를 통해 '신과함께2'의 색다른 볼거리와 깊어진 드라마를 즐길 수 있게 되어 벌써부터 많은 국내외 관객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용화 감독은 "한국의 콘텐츠를 IMAX라는 훌륭한 매체에 옮겨서 상영할 수 있어 영광이며, 한국영화 최초로 전세계 IMAX 스크린에서 상영한다는 것은 남다른 감동이 있다"며 IMAX 상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신과함께2'는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이정재 등이 가세했고 전편에 이어 김용화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8월 1일 개봉한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