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이태곤 재등장에 질색 '견제'

2018-07-12 23:20:4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도시어부' 이태곤의 등장에 이경규가 질색했다.



12일 밤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는 울릉도 낚시에 한껏 설렌 도시어부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울릉도에 도착한 도시어부들은 게스트가 누군지 궁금해했다. 그 순간 이태곤이 "형님"을 외치며 등장했다.

게스트를 확인한 이경규는 질색했고, 이태곤은 "안 반겨줄 거냐"며 여유 있는 웃음을 지었다. 그러면서도 이경규는 "태곤이 정도 실력자가 와야 된다. 그래야지 진검 승부를 한다"고 말했다.

이태곤은 "여러분께서 많이 찾아주셔서 다시 한번 출연하게 됐다. 도시어부 선수들이 굉장히 거만해졌다. 내일 여러분을 대신해서 살짝 누르고 오겠다. 기대해 달라"며 킹태곤의 귀환을 알렸다. 그러나 이덕화는 "박수 치지마"라고 견제해 폭소케 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