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美 토크쇼 '굿데이 뉴욕'서 집중 조명…"K팝, 더 알리고파"

2018-07-13 11:06:15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GOT7이 미국 FOX5 채널 토크쇼 '굿데이 뉴욕'에 출연해 집중 조명을 받으며 'K팝 대표 글로벌 아이돌'로서의 확실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빌보드는 GOT7을 "뉴욕 바클레이스 센터서 공연하는 K팝 최초 그룹"으로 소개했다.



현재 전 세계 17개 도시를 도는 월드투어 'GOT7 2018 WORLD TOUR '를 진행중인 GOT7은 지난 3일(이하 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 에어 캐나다 센터 공연을 시작으로 6일 미국 로스엔젤레스 더 포룸, 8일 휴스턴 NRG 아레나에서 총 2만 4000여 관객을 모으며 성황리에 미주 공연을 진행중이다.

'굿데이 뉴욕' 출연은 11일 미국 뉴욕 바클레이스 센터 공연에 앞서 진행됐다.

MC들과의 인터뷰서 GOT7은 "뉴욕 공연은 두번째인데 다시 와서 기쁘다"며 "이번에는 첫 공연보다 더 큰 무대서 공연을 앞두고 있다. 긴장되기보다는 신난다"는 말로 뉴욕 콘서트를 앞둔 설렘을 표했다. 또 "공연을 위해 색다르고 특별한 노래들을 준비했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팬들이 아직 잘 모를 수도 있는 것들을 알려달라는 물음에는 "자전거를 타다 넘어져 턱에 상처가 있다"(마크), "거품 목욕과 요가를 좋아한다"(잭슨), "현재 임플란트를 하기 위해 이빨을 뺀 상태"(JB) 등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들려줬다.

GOT7의 히트곡 'Look'의 안무를 배워보는 시간도 마련됐다. 진영은 MC들에게 양손 검지손가락을 맞대고 웨이브를 하는 동작을 가르쳐줬고 MC들은 이를 따라하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GOT7은 '굿데이 뉴욕' 출연 외에 빌보드, 엔터테인먼트 매거진 'J-14', 뉴스 및 엔터테인먼트 웹사이트 '버즈피드' 와의 인터뷰 등 현지 언론과의 다양한 미디어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현지서 높아진 GOT7의 인기 위상을 체험하고 있다.

특히 빌보드는 "뉴욕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K팝 그룹이 공연하는 것은 GOT7이 최초"라고 소개했다. GOT7은 "바클레이스 센터처럼 어떤 장소에서는 GOT7이 K팝 그룹으로서는 최초로 공연하고 매진시키는 팀이 되고 있다"면서 "영광이며, 우리를 통해 에너지를 얻는 다른 팀들도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K팝에는 GOT7뿐만 아니라 다른 소속사들, 다른 그룹들이 있다. 우리가 다른 팀들도 이 곳에서 공연할 수 있도록 K팝을 더 알리고 싶다"고 희망했다.

미주 투어에 앞서 GOT7은 지난달 6일 러시아 모스크바의 아드레날린 스타디움, 8일 독일 베를린의 벨로드롬, 10일 프랑스 파리의 르 제니스에서 진행한 월드투어 유럽 콘서트에서도 각각 6000석, 7500석, 6500석을 모두 매진시키고 총 2만여 팬들과 함께 하며 글로벌 아이돌그룹다운 면모를 과시하기도 했다.

지난 5월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가진 서울 공연으로 월드투어를 개시한 GOT7은 방콕, 마카오에 이어 모스크바, 베를린, 파리 등 유럽 공연을 성료했다. 이후 타이베이와 자카르타를 거쳐 토론토, LA, 휴스턴까지 무대를 이어왔다.

11일 뉴욕 바클레이스 센터를 끝으로 미국 공연을 마친 GOT7은 13일 멕시코시티, 15일 부에노스아이레스, 17일 산티아고에 이르기까지 북미와 남미를 순회한다. 이어 다시 아시아 지역으로 무대를 옮겨 8월 4일 싱가포르, 24일 홍콩을 끝으로 17개 도시의 화려한 월드투어를 마무리한다.

이번 GOT7의 월드투어는 아시아, 유럽, 북미, 남미에 이르기까지 투어 지역 범위를 넓히고 공연장 규모도 확대해 역대급 스케일을 자랑하는 공연으로, 나날이 성장해 가는 GOT7의 글로벌한 인기를 증명하는 무대가 되고 있다는 평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