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글로벌 인재 양성 위해 직원 해외 체류·연수 프로그램 도입

2018-07-16 10:04:14

미래에셋대우는 금융투자업 발전을 위해 직원의 해외 체류·연수 프로그램을 도입해 글로벌 인재육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글로벌 인재 육성 프로그램(Global Leader Development Programme)은 혁신적인 글로벌 역량을 가지고 고객 자산을 관리하는 글로벌 금융투자 전문가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사내 공모를 거쳐 선발된 인원은 미래에셋대우의 글로벌 네트워크 10개국 14개 거점(현지법인 11개, 사무소 3개)에서 3개월부터 1년동안 연수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국가별 현지 문화와 언어 습득, 라이선스 취득을 통해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미래에셋그룹을 대표하는 사회공헌 재단인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국내 장학생 제도와 더불어 미래에셋 해외교환 장학생 제도를 운영하면서 매년 600명씩 선발, 해외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키울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