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IOC위원,11-12일 '두드림스포츠와 함께하는 청소년올림픽' 개최

2018-08-10 17:10:15



유승민 IOC선수위원이 이끄는 사단법인 두드림스포츠가 주관하는 청소년올림픽이 11-12일 양일간 경기대학교 수원캠퍼스에서 열린다.



대한체육회 주최 두드림스포츠 주관 문화체육관광부,국민체육진흥공단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경상북도 문경, 강원도 철원, 경기도 파주 등 전국 각 지역의 소외계층 청소년 200여명이 참여해 1박2일 동안 올림피언들과 함께 땀을 흘리고, 각종 올림픽 종목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이색적인 스포츠 행사이다.

아테네올림픽 남자탁구 개인단식 금메달리스트인 유승민 IOC위원이 직접 탁구종목의 강사로 동료 올림피언들과 함께 재능기부에 나선다.

유 위원은 "소외계층 아동의 58%가 스포츠 활동 경험이 없다는 안타까운 자료를 접한 적이 있다. 전국에 많은 소외계층 아이들이 올림픽 종목을 직접 경험해보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18일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을 앞두고 이번 청소년올림픽 행사를 기획, 개최하게 됐다"고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

유 위원은 "이번 올림픽 행사를 통해 소외계층 청소년들이 스포츠를 경험하고 느끼며 꿈을 키울 수 있는 발판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면서 "앞으로 전국의 모든 청소년들이 한번이라도 모든 올림픽 종목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해 스포츠활동 경험이 없는 학생 비율이 0%가 될 때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111년만의 폭염으로 뜨거워진 요즘 뜨거운 여름만큼의 열정으로 차별 없는 스포츠 환경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뛰고 있는 유승민 IOC위원의 모습은 앞으로의 스포츠계의 발전적인 변화를 기대하게 만든다.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