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치, 업계 최초 '제로테크' TV광고 온에어

2018-08-10 09:12:41

카시트 전문기업 다이치가 카시트 업계 최초로 '제로테크(ZERO TECH)' 기술을 소개하는 TV 광고를 방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업계 최초로 방영되는 이번 광고는 다이치의 수준 높은 기술력과 안전성을 강조하는 기업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다이치의 모토인 '제로테크'를 표현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제로테크'는 안전에 대한 부모의 걱정이 제로가 될 때까지 차 안팎에서 마주하는 모든 위험에 대비해 가장 완벽한 안전에 도전하겠다는 다이치의 포부를 의미한다.

제로테크는 흔들림 없이 완벽한 고정이 가능한 아이소픽스(ISOFIX) 장치, 측면 충돌로 인한 사고에도 안전하게 머리를 보호해주는 4중 측면보호시스템(Q-SIP), 머리부터 목, 허리를 든든하게 지지해 올바른 자세 유지를 돕는 인체공학적 세이프백 시스템 등 다이치만의 차별화된 기능들에 잘 접목되어 있다.

광고는 카시트에 앉아 있는 아기와 운전을 하는 엄마 모델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리고 운전 중 예기치 못한 상황에 맞닥뜨리고 엄마는 급 정차를 하게 된다. 하지만 뒷 자리에는 카시트 덕분에 안전하게 앉아있는 아이의 모습이 그려지면서 가족의 웃음이 되살아나는 모습을 속도감 있게 표현해냈다. 이번 '제로테크' 광고는 분량에 따라 15초, 30초 두 가지 버전으로 제작되었으며, 지상파 및 케이블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다이치는 '새로운 안전을 발명합니다'라는 브랜드 슬로건과 함께 프리미엄 기술력과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갖추기 위해 끊임없는 연구와 개발을 지속하고 있다. 대한민국 아동체형에 가장 적합한 제품을 직접 설계 및 생산하며, 철저한 A/S 서비스까지 제공하며 국민카시트로써 입지를 다지고 있다.

다이치 관계자는 "유아동 카시트를 선택할 때 부모님들이 가장 고려하는 것은 바로 '안전성'이다. 그래서 이번 '제로테크' 광고를 통해 다이치의 수준 높은 기술력과 안정성, 기업 모토를 효과적으로 보여주고자 했다"면서, "업계 최초로 시행되는 이번 TV광고를 통해 많은 부모들이 카시트 장착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국내 카시트 장착률이 높아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