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 소년소녀 DMZ 가다~ 광동제약, '제6회 평화생명캠프' 성료

2018-08-10 14:32:07

광동제약 제6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제3땅굴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광동제약은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3박4일간 '광동제약 삼다수와 함께하는 제6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 고등학생 35명을 대상으로 휴전선 인근을 비롯한 강원도 파주, 화천, 인제 지역에서 진행됐다. 참가자는 제3땅굴, 한국DMZ평화생명동산, 대암산 용늪, 판문점, 오두산전망대 등을 탐방하며 분단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평화와 생명의 소중함을 깨닫는 시간을 가졌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여름방학을 맞아 친구들과 함께 직접 체험하며 배운 내용을 잊을 수 없을 것 같다"며 "분단의 아픔과 더불어 평화에 대한 희망, 생명의 소중함을 인식할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이 캠프는 우리 국토의 남쪽 끝 제주도에 사는 청소년들을 최북단 지역 DMZ로 초청해 평화와 생명의 가치를 되돌아본다는 취지로 2012년부터 시작됐다"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평소 경험하기 어려운 다양한 활동들을 기획해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광동제약은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올해 6회를 맞은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비롯해 초등학생 자녀를 동반한 가족에게 친환경 체험 프로그램과 소중한 추억을 제공하는 '옥수수가족환경캠프'도 매년 진행 중이다. 또,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성적이 우수한 학생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이규복 기자 kblee34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