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G속보]'역시 태권코리아!' 강민성 이어 男단체 품새도 金!

2018-08-19 18:37:50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품새 남자단체전에 출전한 한국대표팀이 19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준결승 경기에서 경연을 펼치고 있다. 자카르타(인도네시아)=김경민 기자 kyungmin@sportschosun.com /2018.08.19/

한영훈과 김선호, 강완진으로 구성된 한국 남자 태권도 품새 단체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처음 도입된 태권도 품새 종목 단체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은 19일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JCC) 플래너리 홀에서 열린 품새 남자 단체전 결승에서 중국을 꺾고 남자 품새 개인 강민성에 이어 두번째 금메달을 획득했다.

품새 단체전은 3명이 한 조가 돼 무대에서 품새를 펼친다. 4강부터는 새 품새(비각, 나르샤, 힘차리, 새별)와 프리스타일 품새를 각각 펼쳐 합산 평균 점수로 승자를 가리게 된다. 4강에선 베트남을 상대로 접전을 펼쳤다. 결승에서 대~한민국 함성이 울려퍼지는 가운데 종주국의 자존심을 지켜냈다. 자카르타=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