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첨단 체험 한번에!…스타필드, 추석 연휴 기간 '구글 홈'·'민속놀이 마당' 행사 진행

2018-09-19 10:11:59



스타필드는 추석을 맞아 미래 기술과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행사를 동시에 진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구글과의 제휴를 통해 '구글 홈'과 '구글 홈 미니'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스타필드 고양과 코엑스몰은 9월 18일부터 스타필드 하남은 9월 19일부터 9월 30일 까지 만나볼 수 있다. 이번 구글 홈 체험 부스는 명절 기간 새롭게 국내에 진출한다는 것을 착안해 한국의 전통적인 문화인 '집들이'란 주제로 체험존을 설치했으며, 거실과 침실 공간으로 꾸며진 집 공간의 체험존에서 실생활 내 구글 홈의 성능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행사장에서는 구글 홈과 대화하며 빙고게임, 포토 이벤트를 참여해 볼 수 있고, 구글 홈이 랜덤으로 정해주는 다양한 선물까지 받아볼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첨단 기술 체험뿐만 아니라 전통문화를 즐길 수 있는 명절 이벤트도 마련됐다. 명절을 맞아 진행되는 '전통 민속놀이 놀이마당'은 조선시대로의 시간 여행을 콘셉으로 조선시대 직업별 의복을 갖춘 6명의 배우들이 익살스러운 만담과 재치로 관객들에게 웃음보따리를 선사한다. 재미난 입담을 선보이며 손금을 봐주는 '점쟁이', 전통악기를 연주하며 관객과 함께 춤을 추는 '황진이', 윷놀이와 제기차기를 하며 다양한 묘기를 선보이는 '거지' 등 조선시대 캐릭터 분장을 한 6명의 배우들이 넘치는 재치와 유머로 관객들에게 웃음을 선사한다. 관객들이 공연 속 역할놀이에 참가할 수 있도록 유도해 한 층 흥을 끌어올릴 전망이다. 추석 연휴인 9월 22~26일 스타필드 하남과 고양에서 매일 오후 12시부터 7시까지 중앙 아트리움에서 진행된다.

잡귀를 쫓고 복을 빌어주는 사자놀이와 다채롭고 화려한 전통 탈춤의 정수를 맛볼 수 있는 '한가위 퍼레이드'도 고양·하남·코엑스몰 전점에서 실시된다. 사자놀이·풍물·탈춤 등 한국 전통 연희를 한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는 '한가위 퍼레이드'는 굿거리, 자진모리, 휘모리 등 다양한 장단과 태평소 연주가 동시에 어우러지는 대형 퍼포먼스다. 20인의 무용수가 대열에 맞춰 춤을 추며 관객과 명절의 즐거움을 나눌 계획이다. '한가위 퍼레이드'는 9월 22일과 23일 고양점을 시작으로 24일, 25일에는 하남점,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에는 코엑스몰에서 진행된다. 운영시간은 오후 2시와 5시로 회당 30분씩 1일 2회에 걸쳐 실시된다.

한편,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는 추석 당일인 9월 24일에만 평소보다 2시간 늦춰 오후 12시에 오픈하고, 연중무휴로 고객들을 맞이한다. 단, 코엑스몰점만 추석 전일인 9월 23일 오전 10시 30분에 오픈한다. 각 오픈 매장은 지점별 상이하고, 더 자세한 정보는 스타필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