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재경 "레인보우 팀워크 비결? 남자" [SC컷]

2018-09-26 14:07:38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의 배우 김재경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레인보우의 팀워크의 비결로 '남자'를 꼽아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열애 안 걸리는 팁을 공개할 예정으로, '오늘만 산다'는 뜻밖의 고백까지 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높이고 있다.



오늘(26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드라마 '배드파파'의 주역들인 장혁, 손여은, 하준, 김재경, 최기섭 다섯 명의 배우들이 출연하는 '파파는 오늘 바빠'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재경은 걸그룹 레인보우의 리더로 최근 배우로 전향해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었다. 이와 관련해 김재경은 전 회사와의 계약 만료로 각자 취직을 한 상태라고 밝혔는데, 멤버들과 현재까지도 거의 매일 만난다고 밝혀 미소를 짓게 했다.

김재경은 레인보우 멤버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는데 팀워크의 비밀이 '남자'라는 사실이 언급되자 "남자 때문이라고 말할 수 있는 게.."라며 특별한 이유를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몸으로 체득한 '열애 안 걸리는 팁'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기도.

그런가하면 김재경은 '단발머리'로 변신한 이유와 '배드파파' 오디션에 매달렸던 얘기를 꺼내 관심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특히 김재경은 은공예, 가죽공예, 승마, 골프, 프리 다이빙 등 '금손 투 머치 취미녀'로 꼽히는 것과 관련해선 공백기로 인해 취미가 늘었음을 고백하기도. 이 과정에서 그녀는 '오늘만 산다'는 뜻밖의 고백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특별한 삶의 철학과 이유를 듣고 모두가 박수를 쳐줬다는 후문.

과연 레인보우의 팀워크 비결이 '남자'였던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오늘만 사는' 김재경의 뜻밖의 고백과 통통 튀는 매력은 오늘(26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sjr@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