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이 전하는 '건강한 스마트폰 사용법'

2018-10-12 08:16:13



청소년들이 건강한 스마트폰 사용법에 대해 이야기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시는 13일 오후 3시 시청에서 건강한 스마트폰 사용법에 관한 청소년 서포터즈 보고대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서울시 20개교(초등 1, 중등 6, 고등 13개교) 250여명의 청소년이 참여하고 있는 서울시 청소년 서포터즈는 교내 캠페인과 집단상담, 또래상담, 대안활동, 단원교육 등을 통해 건강한 스마트폰 사용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우수활동학교와 함께 '스마트폰 과의존예방 청소년UCC공모전' 수상자 시상도 한다.
또 행사에 앞서 오전에는 학생들이 거리행진을 하며 '건강한 스마트폰 사용 캠페인'을 벌인다. 시민들이 어떤 앱을 주로 사용하는지 거리 투표로 알아보고, SNS홍보를 통해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법도 알린다.

pretty@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