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이혜경 남편 성악가 故 오정욱, 오늘(11일) 발인…향년 48세

2018-10-11 09:22:38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뮤지컬 배우 이혜경의 남편인 성악가 고(故) 오정욱의 발인이 오늘(11일) 진행된다.



11일 오전 고대 안암병원 장례식장에서는 지병으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고 오정욱의 발인이 진행될 예정이다. 아내 이혜경과 친지 및 지인들이 고인의 마지막 길을 함께한다.

고인은 지난해 췌장암 말기 판정을 받고 투병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지난 9일 오후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48세.

아내 이혜경은 뮤지컬 '오! 캐롤' 공연 도중 남편의 부고를 접했다. 그러나 이혜경은 관객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공연을 끝까지 소화한 뒤 남편이 있는 병원으로 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혜경의 '오! 캐롤' 빈자리는 같은 배역을 맡은 박해미 김선경 등이 채우기로 결정됐다. 이혜경은 앞서 박해미가 남편 황민의 음주운전 사고로 무대에 오르지 못할 때 대신 해준 바 있다.

이혜경과 고 오정욱의 안타까운 소식에 누리꾼들의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고인의 장지는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목왕리 소재 팔당공원묘원이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