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언더나인틴' MC 발탁…"참가자들과 함께하게 돼 행복"

2018-10-12 13:39:24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배우 김소현이 MBC '언더나인틴' MC로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12일 김소현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언더나인틴' 큐카드를 들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현은 빛나는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특히 김소현은 사진과 함께 "'언더나인틴' MC를 맡게 됐어요. 크리에이티브한 57인의 참가자들과 함께하게 돼서 정말 행복합니다. 빛나는 원석 같은 10대 친구들을 소개해드릴 테니 방송 기대해주세요"라고 덧붙였다.

10대에 데뷔해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소현은 지난 2013년 MBC '쇼! 음악중심'부터 2015년 진행된 KBS '연기대상', 2018년 '서울가요대상'을 진행한 바 있다. 경험을 발판 삼아 김소현은 10대 참가자들의 마음을 잘 헤아리는 MC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김소현은 첫 녹화 당시 57명의 10대 참가자들의 넘치는 끼와 재능을 보며 참가자들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선사, MC 뿐만 아닌 '1호팬 서포터즈'로서의 활약도 톡톡히 해낼 계획이다.

MC 김소현과 함께 '언더나인틴'은 보컬 파트 디렉터로는 크러쉬와 솔지, 랩 파트 디렉터에는 다이나믹 듀오, 퍼포먼스 디렉터로는 슈퍼주니어 은혁이 참여 소식을 알렸다. 역대급 디렉터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는 만큼 디렉터와 MC가 이끌어나갈 '언더나인틴'에 기대치가 높아지고 있다.

'언더나인틴'은 오직 10대만을 위한 오디션으로 보컬, 랩, 퍼포먼스 총 3개의 파트로 나눠 경쟁한 후, 각 부문 최강자들을 조합해 최고의 아이돌그룹을 만들 예정이다. 오는 11월 첫 째 주 첫 방송된다.

sjr@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