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4인방, 몰래 카메라에 속아 블라디보스토크 行

2018-10-12 09:38:15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맛있는 녀석들'이 몰래 카메라에 제대로 당했다.



12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당일치기 해외먹방' 4탄으로 블라디보스토크로 떠나는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 동안 제작진은 해외 먹방여행을 간다며 MC들을 속인 후, 국내에 있는 외국 음식점에서 세 차례 촬영을 진행해왔다. 따라서 인천공항에서 진행된 이번 촬영도 멤버들은 기대감 하나 갖지 않은 채 차이나타운 가는 거라고 생각했고, 진짜 항공권을 받고서도 믿지 못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그도 그럴 것이 이번에는 출연자들은 물론 매니저와 코디까지 완벽하게 속였기 때문.

따라서 제작진을 제외한 멤버는 아무도 동행하지 않은 채 무작정 맛있는 녀석들 멤버인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만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이들을 당황하게 한 건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블라디보스토크의 음식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은 단 4시간.

리얼 100%! 스펙타클한 당일치기 해외먹방 모습은 오늘 저녁 8시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