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안과병원, 18일 '안구건조증' 주제 건강강좌 개최

2018-10-12 14:27:57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이 오는 18일 오후 3시30분부터 병원 명곡홀(망막병원 7층)에서 '해피eye 눈 건강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각막센터 김국영 교수가 '안구건조증, 어떻게 치료하나요?'란 주제로 강의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청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우리 눈에서 분비되는 눈물은 안구표면의 윤활작용과 세척작용, 외부자극에 대한 보호작용, 선명한 상을 망막에 전달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안구건조증이 발생했다는 것은 눈물이 이런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안구건조증 치료의 기본은 인공눈물과 연고를 사용해 눈물 기능을 보완하고 관련 염증을 치료해 증상을 완화시켜주는 것이다. 하지만, 최근 들어 관련분야 연구가 진전되며 보다 적극적인 치료방법이 개발되고 있다.

김국영 교수는 "'안구건조증'은 감기를 치료하듯이 몸에서 없애버릴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며 "단기치료 후 증상이 호전되지 않더라도 포기하지 말고 지속적인 경과관찰과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적극적으로 치료를 하면 반드시 증상완화를 통한 삶의 질의 개선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이규복 기자 kblee34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