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김병만 "이상화, 선수답게 안정적…뭘 하던 든든해"

2018-10-12 22:35:02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정글의 법칙' 김병만이 이상화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라스트 인도양'에서는 스리랑카에서 생존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병만족은 야생 코끼리의 서식지에 본격 입성해 생존을 시작했다.

탐사팀은 더 늦기 전에 식량 탐사를 하러 떠났다.

생존지 보수팀인 김병만, 이상화, 돈스파이크는 코끼리의 방어 위장하우스를 만들었다. 김병만은 "이번 집의 콘셉트는 '안정망'이다"라며 든든한 뼈대를 설치하고 잔가지들을 덮어 덤불로 위장했다.

이상화는 돈스파이크와 함께 김병만을 도와 집을 지었다. 김병만은 이상화에 대한 믿음을 보이며 "확실히 선수답게 너무 안정적이다. 단 1도 걱정이 안된다. 든든하다"라고 말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