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 '대세★' 유재명, 오늘(21일) 5년 열애 띠동갑 연인과 결혼

2018-10-21 09:39:17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명품배우' 유재명이 오늘(21일)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유재명은 21일 서울 모처의 웨딩홀에서 5년간 사랑을 키워온 띠동갑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가족 및 가까운 지인들이 참석한 비공개 예식으로 진행된다.

최근 유재명은 5년간 사랑을 키워온 띠동갑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발표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그는 신작 영화 '명당'(박희곤 감독, 주피터필름 제작) 인터뷰 당시 "사실 나는 워낙 심심한 사람인데다 결혼 역시 심심하게 또 소박하게 준비하고 있다. 많은 분이 첫 결혼이라는 것에 놀라시는 것 같은데 첫 결혼이 맞다. 첫 결혼이라서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어리바리 중인데 나름대로 요란하지 않고 특별함 없이 조용히 차분하게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고 결혼에 대해 소회를 전했다.

또한 신혼집에 대해 "특별히 신혼집에 대해 명당을 염두하거나 신경쓴 부분은 없다. 서울 성북동에서 살고 있는데 예비 신부와 현재 살고 있는 곳에서 신혼 생활을 보내려고 한다. 지금 사는 동네는 산동네인데 할머니들과 아주머니들이 낮에면 평상에서 두런두런 이야기를 나누는 사람 냄새 나는 동네다. 그런 동네가 내겐 최고의 명당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앞서 유재명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1988'을 시작으로 '비밀의 숲', JTBC 드라마 '라이프', 영화 '명당'(박희곤 감독, 주피터필름 제작)까지 연이어 흥행 릴레이를 펼치며 대세 배우로 거듭난바, 일과 사랑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인생 2막을 열게 됐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