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하이원 하늘길 트레킹페스티벌' 성황리 개최!

2018-10-21 12:02:39

◇스포츠조선이 주최하고 하이원리조트-동부지방산림청이 후원하는 '제12회 하이원 하늘길 트레킹 페스티벌'이 20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리조트에서 열렸다. 남녀노소 가족들이 함께 참석해 즐거운 하늘길 트레킹을 나서고 있다. 출발 전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는 참가자들. 정선=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이 주최하고 하이원리조트-동부지방산림청이 후원한 '제12회 하이원 하늘길 트레킹 페스티벌'이 토요일(20일) 강원도 정선군 소재 하이원리조트와 주변 화절령 운탄길에서 3000명이 넘는 트레커가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스포츠조선이 건강한 가족 여가문화 제안을 위해 2007년 시작한 '하이원 하늘길 트레킹 페스티벌'은 올해로 열두 번째를 맞으며, 그간 전국적으로 걷기 열풍과 트레킹 이벤트를 확산시키는 등 이 분야 원조격 행사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하늘길 트레킹 페스티벌은 대회 12년차를 맞으며 접수 초반 조기 매진이 되는 등 신청이 쇄도,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트레킹대회임을 증명했다. 올가을 들어 가장 좋은 날씨 속에 개최된 페스티벌에는 서울, 부산, 대구, 인천, 대전, 광주, 전주, 창원, 제주 등 전국 각지에서 가족단위, 친구, 직장동료 등 다양한 트레커가 참가, 성황을 이뤘다.



트레킹 출발(오전 10시 30분)에 앞서 하이원리조트 마운틴콘도 앞 잔디광장에서는 등록, 기념품 배부와 함께 신나는 식전 행사가 펼쳐졌다. 전문 MC의 사회 속에 대회시작을 알리는 안내 멘트와 함께 투가이즈-코믹마임 오프닝 축하공연을 필두로, 참가자 퀴즈, 경품 추첨이 함께 진행돼 가을 잔치 분위기를 한껏 북돋웠다.

본격 트레킹에 앞서 전문트레이너와 함께 신나는 율동으로 몸 풀기운동 시간도 가져 건강 트레킹도 준비했다.

올해는 마운틴콘도 앞 잔디광장에서 하늘길 키즈존, 하늘길 체험존, 하늘길 사진전 등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져 흥미를 더했다.

10시 30분, 본격 트레킹에 나섰다. 올해 대회는 '가족코스'와 걷기 마니아를 위한 '하늘길 코스'로 나뉘어 출발했다. 먼저 하늘길코스 참가자(1793명)들이 마운틴콘도 앞 잔디광장을 출발했다. 이후 가족코스 참가자(1326명)들이 마운틴 곤돌라 탑승장으로 향했다.

높푸른 가을하늘, 알록달록한 주변 경관만큼이나 참가자들의 표정도 밝았다. 만추의 정취 속에 참가자들은 행복한 가을날의 추억을 만끽했다.

구간별 풍성한 이벤트도 펼쳐졌다. 출발지점 코믹마임공연을 비롯해 중간집결지의 '바나나가 바나나', 하늘길 일원에서는 '하늘길 토퍼사진존' '숲속동물응원단' 등을 선보였다. 도착지점에서는 '하늘길하이파이브' '움직이는 하늘길포토존' '어린이 참가자 경품이벤트' '참가자완주메달 수여' 등이 이어져 트레킹에 재미를 더했다.

트레킹 도중 맛난 간식도 4차례나 제공 했다. 출발지에서 생수를, 트레킹 중간 바나나와 쵸코빵, 골인 점에서는 닭강정, 과일, 빵, 음료 등이 담긴 맛난 간식도시락도 제공했다.

결승점 하이원 팰리스 호텔에 도착한 후 무료 곤돌라 기행도 즐겼다. 발 아래로 펼쳐진 백두대간의 가을 풍광을 굽어보며 마운틴콘도로 귀환하는 40여 분 동안 어디에서도 맛볼 수 없는 이색 가을 나들이를 경험했다.

저녁에는 맨발의 디바 '이은미' 콘서트가 6시 부터 잔디광장에서 펼쳐져 트레킹 페스티벌의 열기가 가을밤의 낭만으로 이어졌다. 또한 오후 9시, 하이원 그랜드호텔 앞에서는 불꽃쇼 이벤트가 펼쳐져 화려한 가을밤을 연출했다.

한편 '제12회 하이원 하늘길 페스티벌'은 명실 공히 국내 최대의 가족단위 가을 소풍임을 다시금 확인케 했다. 전체 참가 인원 3119명(어른 2538명, 아동 581명)증 70% 이상이 가족단위·단체 참가자였다. 남녀노소, 2대, 3대 가족단위는 물론, 회사동료, 동창모임, 산악회원 등이 대부분으로, 너댓 차례 이상 참가 하는 경우가 주를 이뤘다. 이는 하이원하늘길트레킹이 그만큼 재방문 욕구가 많은 인기 이벤트임을 입증하는 것이다.

또한 하이원하늘길트레킹 대회는 국내 최고의 트레킹 페스티벌답게 전국 각지에서 고르게 참가했다. 전체 참가자의 60% 이상이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지역에서, 그리고 강원, 충청, 영남, 호남이 뒤를 이었다. 정선(하늘길)=글·김형우 관광전문 기자 hwkim@sportschosun.com / 사진 =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 ,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