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의 낭군님' 한소희, 대본 삼매경→환한 미소 '단아+기품' 매력

2018-10-22 08:07:5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백일의 낭군님' 한소희의 반전 매력이 포착됐다.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서 경국지색 세자빈 '김소혜'로 분해 매회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으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배우 한소희가 반전 매력이 돋보이는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눈길을 모은다.

공개된 사진 속 한소희는 아름다운 한복 자태로 기품 넘치는 분위기를 물씬 풍기고 있다. 특히, 한소희는 화려한 수가 놓인 한복을 완벽 소화, 단아한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극 중 욕망 가득한 김소혜의 모습은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환한 웃음으로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또 다른 사진 속 대본에 집중하고 있는 한소희의 모습에선 남다른 연기 열정을 엿볼 수 있다. 이날 한소희는 촬영장은 물론, 이동시간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으며 대본 연구에 몰두해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지난 16일 방송에는 궁으로 돌아온 세자 이율(도경수 분)을 보고 사색이 된 김소혜(한소희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율의 기억이 돌아올까 불안한 모습을 보이기도 한 김소혜는 이내 쇼윈도 부부 역에 충실, 다른 남자의 아이를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사실을 숨긴 채 "이 아이만큼은 사랑해달라"며 이율에게 눈물로 호소하는 간교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이처럼 한소희의 열연이 돋보이는 '백일의 낭군님'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