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 '2승2패' 사활 건 5차전, 박종훈 VS 후랭코프 맞대결

2018-11-09 21:43:43

박종훈(왼쪽)과 후랭코프. 스포츠조선DB

3승을 잡기위한 싸움. 세스 후랭코프와 박종훈이 맞붙는다.



한국시리즈 승부가 원점으로 돌아갔다.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는 1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한국시리즈 5차전 맞대결을 펼친다.

9일 열린 4차전에서 두산이 2대1로 승리하면서, 양팀은 2승2패씩을 나눠가지게 됐다. 4선승제로 치러지는 한국시리즈 우승을 잡기 위해서는 5차전 승리를 누가 잡느냐가 관건이다.

5차전 선발로 두산은 후랭코프를, 두산은 SK는 박종훈을 내세웠다.

후랭코프는 지난 5일 열린 2차전에서 SK를 상대로 등판해 6⅔이닝 5안타 2볼넷 10탈삼진 3실점(1자책) 호투하며 승리 투수가 됐었다. SK 박종훈도 4일 1차전에 선발 등판해 4⅓이닝 3안타 5볼넷 5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승리는 챙기지 못했지만 초반에 무너지지 않으면서 분위기를 끌고온 공신이다.

인천=나유리기자 youll@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