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명동 YWCA회관에 불…40여명 대피 소동

2018-11-19 11:03:41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19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YWCA 건물에서 발생한 화재로 건물 안에 있던 시민들이 베란다로 대피해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이 시민들은 소방관들에 의해 구조됐다. yatoya@yna.co.kr (끝)

19일 오전 9시 42분께 서울 중구 명동 서울YWCA회관 지하 1층 수영장 공사장에서 불이 나 수십명이 대피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연기가 난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출동한 소방 당국은 오전 10시 5분 현재 지하 1층 화점을 발견해 초기 진압한 뒤 완진 작업 중이다.

화재 직후 19명이 자력으로 대피했고, 소방 당국은 옥상 등 건물 다른 층에서 20여 명의 대피를 유도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soh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