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개장' 20년 절친 성유리X옥주현, 핑클 오디션 비화 대방출

2018-11-19 10:08:51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성유리와 옥주현이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 (이하, 야간개장) 에서 핑클 오디션 스토리와 더불어 둘 사이의 숨겨진 에피소드 등을 대방출한다.



옥주현은 오는 19일(월) '야간개장'에 출연해 핑클 오디션 시절 이야기를 꺼낸다. 옥주현은 성유리가 길거리 캐스팅 출신이라고 하며 자신이 성유리를 심사 했었다고 했다. 옥주현은 성유리에게 노래를 시켜봤는데 음색이 좋았고 무엇보다 외모가 복숭아처럼 너무 예뻐서 멤버로 뽑았다고 전했다. 심사를 했던 옥주현은 당시 고1이었다는 점이 웃음을 유발한다.

성유리 역시 옥주현이 본인을 심사할 때의 심정을 밝혔다. 자신을 심사하고 있는 옥주현을 보며 옥주현이 핑클 멤버일 것이라고는 생각 못했는데 성유리가 멤버로 발탁된 후 첫 연습을 하러 간 날 옥주현이 같이 노래연습을 하길래 그 때 핑클 멤버라는 걸 알았다고 털어놓았다.

옥주현과 성유리는 20년 절친인 만큼 서로의 사소한 습관을 너무 잘 알아 중간중간 깨알같은 옛 일화들을 이야기 한다.

또, 자기관리의 신이라고 불리는 옥주현은 힘든 뮤지컬 연습 후에도 발레를 하며 몸매 유지에 신경쓰는가 하면, 체질식을 실천하며 자신의 먹거리는 물론 주변 사람들의 체질까지 신경 쓰며 남들이 먹고 싶은 것도 못 먹게 하는 웃픈 상황이 연출된다.

성유리와 옥주현의 과거 에피소드와 더불어 옥주현의 활기 넘치는 밤 라이프는 11월 19일(월) SBS플러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에서 만날 수 있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