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홀, 회사명을 관계사간 연합 브랜드인 '크래프톤'으로 변경

2018-12-02 15:47:05



블루홀은 지난달 30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회사명을 '크래프톤'(KRAFTON)으로 변경했다.



블루홀은 지난 11월 관계사간 연합의 새로운 브랜드인 크래프톤을 출범했는데, 이의 연장선상에서 회사의 이름도 블루홀에서 크래프톤으로 바꿨다고 밝혔다. 현재의 연합 체계에서 각 스튜디오를 책임지는 제작 리더십이 독립적으로 게임을 개발하며 개발 스튜디오 간 시너지를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크래프톤은 더 많은 신규 개발팀이 펍지, 스콜, 피닉스, 레드사하라, 딜루젼과 같은 산하 스튜디오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맡는다. 온라인게임 '테라(TERA)'와 '에어(A:IR)'의 개발조직은 스튜디오명으로 '블루홀'의 이름을 이어간다. 또 향후 관계사 CI, 건물명 등 연합 내 개편된 브랜드의 실제 적용을 단계별로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크래프톤 김효섭 대표는 "사명을 크래프톤으로 바꾸고 연합의 가치를 담을 수 있는 더 큰 그릇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며 "훌륭한 개발자들이 합류하고 싶은 강력한 브랜드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