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 YG 솔로 파워 입증...송민호X제니, 동시 올킬

2018-12-06 17:04:50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솔로로 첫 출격한 YG 남매 위너 송민호와 블랙핑크 제니가 고무적인 성적표를 받아 들었다. 음원은 물론, 유튜브를 통해 함게 공개한 뮤직비디오 역시 뜨거운 관심을 받으면서 글로벌한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6일 발표된 48주차(2018년 11월 25일~12월 1일) 가온 주간차트에 따르면 송민호 '아낙네'는 디지털차트, 제니 'SOLO'는 스트리밍, 모바일차트 1위에 올랐다. 'SOLO'는 3주 연속 스트리밍차트 1위, 모바일차트에서는 2주 연속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팀이 아닌 솔로 활동임에도 압도적인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는 것.

송민호의 첫 솔로 정규 앨범 'XX' 타이틀곡 '아낙네'는 이날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을 비롯해 지니, 올레, 몽키3, 벅스, 소리바다 등 주요 실시간차트에서 1위에 오르며, 11일째 차트 정상을 지켰다. 실시간차트 외에도 일간차트에 이어 주간차트에서도 1위에 올랐다.

'아낙네' 뮤직비디오는 현재 2천만뷰에 육박하며 음원에 뒤지지 않는 상승세를 보였다. 송민호가 속한 위너의 대표곡 'REALLY REALLY'는 이날 1억뷰를 돌파하는 겹경사를 맞이했다.

제니 역시 첫 솔로 활동을 성공적으로 이어 오고 있다. 제니는 지난달 12일 첫 솔로곡 'SOLO'를 발표한 직후부터 15일 연속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에서 정상 행진을 펼치며 일간, 주간차트까지 싹쓸이했다. 멜론을 비롯한 전 음원사이트에서 발표한 11월 2주차 주간차트에서 '퍼펙트 올킬'을 달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46주차 가온차트에서도 디지털, 다운로드, 스트리밍 차트를 석권하며 3관왕을 차지했다.

또한 'SOLO' 뮤직비디오는 1억뷰를 달성하기도 했다. 발표한지 23일 만의 기록. 그룹이 아닌 '솔로 아티스트'가 억대 뷰를 돌파하는 것도 이례적이지만 압도적인 속도로 최단 기록을 갈아치웠다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솔로로 데뷔한 보이그룹 멤버와 걸그룹 멤버가 나란히 1위, 2위를 달리고 있다는 것도 이례적인 일. 두 사람이 한 기획사의 아티스트라는 점은 놀라움을 더한다.

joonamana@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