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우메이마 "이민호, 모로코서도 인기…'꽃보다남자' 히트"

2018-12-06 20:46:30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어서와' 우메이마가 '꽃보다남자'와 배우 이민호는 모로코에서도 인기라고 밝혔다.



6일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모로코 방송인 우메이마와 친구 3인방 베티쌈-마르와-아스마의 한국 여행기가 방송됐다.

MC들은 우메이마의 친구들에 대해 "캐리어가 오니 분위기가 달라졌다. 텐션이 업됐다", "스타일이 너무 예쁘다. 옷이 날개다"라고 칭찬했다.

이날은 친구 3인방과 우메이마가 만나 본격적인 한국 투어가 시작됐다. 우메이마는 "한국의 도시적인 것을 주로 봐왔으니까, 이번엔 한국의 전통적인 것과 맛을 알려주려고 한다"고 말했다.

베티쌈은 노래방 등 그간 한국 여행에 대한 소감을 밝히며 "솔직히 이민호 같은 남자는 없더라'며 웃었다. 우메이마는 '(모로코인들이)어떻게 이민호를 아냐'는 MC들의 질문에 "옛날에 모로코에서도 '꽃보다 남자'가 히트쳤다"고 설명했다. 베티쌈은 '이민호가 결혼하자면 할거냐'는 우메이마의 집요한 질문에 "이민호가 직접 물어보면 대답하겠다"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